인천투데이=홍지은 PD | 2022년 10월 7~13일 울산광역시에서 열리는 제103회 전국체전이 15일 앞으로 다가왔다. 인천시체육회는 정식 종목 44개와 시범종목 3개 등 47개에 임원과 선수 포함 선수단 1518명이 참가한다.

인하대학교 씨름부는 씨름 종목 중 대학부 인천시 대표로 출전한다. 전국체전을 준비하는 인하대 씨름부 선수단과 이성원 감독을 인투티비가 직접 만났다.

코로나19 여파로 2년 만에 열리는 전국체전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준비하고 있는 훈련 모습과 그들의 포부를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저작권자 © 인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